[보건·의료] 심평원,'2022 국가산업대상' 4년 연속 수상

이동희 승인 2022-04-07


고객 서비스 혁신 추진...세계 최고 의료심사평가 기관 위상 강화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 이하 ‘심사평가원’)은 7일 산업정책연구원(IPS)이 주관하고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서울과학종합대학원, 중앙일보가 공동 후원하는 “2022 국가산업대상(고객만족 부문)” 보건복지 분야 공공기관 최초로 4년 연속 수상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2022 국가산업대상”은 대내외적인 불확실성과 한층 더 치열해지고 있는 글로벌 경쟁 환경 속에서 우수한 경영 능력과 차별화된 서비스로 경쟁력을 높여 국가 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한 기관을 대상으로 선정했다.

이 상은 고객만족과 경영혁신, 글로벌, 고용친화 등 총 34개 분야로 나눠 시상되며 고객만족 부문은 ▲고객에 대한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 ▲고객지향적인 CS 경영 활동을 통한 성과 사례 ▲소비자 중심 경영을 실천한 기관에게 수여한다.

심사평가원은 2020년 이후 장기화된 코로나19(COVID-19)로 국민 불안감이 지속되는 상황 속에서도 코로나19 대응 최전선으로 전문 인력을 지속 파견하고 일선 의료기관 및 일반사업장의 재정지원과 손실보상을 추진했다.

아울러, 백신·치료제의 빠른 등재와 수급 관리, 첨단 ICT 환경을 활용한 정보연계 및 관리 강화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였다.

김선민 심사평가원장은 “모든 임직원이 국민을 위해서 정부정책을 차질 없이 이행하기 위해 어떻게 할 것인지를 숙고하고 역량을 집중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때 궁극적으로 국민에게 신뢰받는 심사평가원이 될 것이다”며, “앞으로 우리 사회는 포스트 코로나, 4차 산업혁명 등 새로운 미래 환경에 직면할 것이며, 심사평가원은 「보건의료 디지털 혁신으로 최적의 의료문화를 만드는 Global HIRA」라는 새로운 경영비전을 실현하기 위해 이해관계자와 적극 소통·협력하면서 보건의료 분야에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발전시키겠다”고 소감을 밝혔다.